사일런트 위치 3권 - 사이다가 아닌 성장

3권까지 읽어보니 계속 믿고 봐도 될 거 같다.
올곧은 방향으로 이야기가 전개되는 게 참 편안하고 따뜻하다.

'힘숨찐 주인공! 나쁜 놈들 참교육! 사이다 퍼버벙!'
같은 아무래도 좋을 것들에 할애하지 않고 캐릭터의 성장에 초점을 맞추는 점이 좋다.
이런 게 사일런트 위치의 매력인 거 같다. 별 볼일 없는 부분이라고 생각할 수 있지만 의외로 귀하다고 생각한다...

국내에서 좀 더 흥해서 한국 출간이 제발 안 끊어지길 기도한다.

댓글

Popular Posts

CHUWI LarkBox X 2023 ⑵ 도착 - 정상적인 윈도우 라이선스...?

'DMM동화' → 'DMM TV'로 전환, 강화된 해외 이용자 차단

Goldenfir T650 1TB - 신비한 저가 SSD의 세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