칭송받는 자 두명의 백황

칭송받는 자 두명의 백황 타이틀 스크린

19년 연말에 PSN에서 메일로 보내줘서 추가 할인 쿠폰을 보내줘서 소진용으로 무작정 구입했던 칭송받는 자 3부작
가벼운 마음으로 구입하고 시작했다가 씹덕 과몰입에 빠지며 플레이하고 여운이 엄청 남았던 시리즈

최근 '두명의 백황'의 애니메이션 방영을 시작해서 챙겨보고 있고 게임도 회상 모드로 대충 둘러보는 중
다시 봐도 참 좋은 캐릭터들이 넘치네...

오슈토르(하쿠)를 걱정하며 응석을 버리는 네코네. "오라버니께서... 오라버니가 되려 할수록... 하쿠 씨가... 사라져버린다는 걸요..."

거짓의 가면에서 크레이지한 전개로 욕받이 무녀가 된 네코네. 근데 두명의 백황에서 너무 애처로워서 미운 감정이 쏙 들어감

하쿠는 네코네를 보면서 가짜 오슈토르 연기를 더 잘 해내려고 마음을 단단히 굳히고 네코네는 그런 하쿠를 보면서 더 괴로워하고 죄책감이 증폭되는 걸 반복하는 둘의 관계가 백황에서 제일 매력적인 관계인 거 같음. 

우루루와 사라나가 오슈토르(하쿠)의 얼굴을 비춰주는 장면

주인공 하쿠는 거짓의 가면에서는 좀 미묘했는데 두명의 백황으로 오면서 최고가 됨
애가 너무 굴러서 불쌍한데... 그렇기에 찬란하게 빛나는 주인공

진짜 성공적인 주인공 세대 교체라고 생각한다. 거짓의 가면 때는 하쿠오로 안 나와서 꼬왔는데 두명의 백황에서는 그런 감정이 쏙 들어감

쾌활한 미소를 지은 오슈토르와 마로로

오슈토르 너무 멋있게 죽은 불효자식...
오슈토르는 '주인공의 절친 캐릭터'의 모범 답안이라고 생각한다.

칭송 최고의 남캐 ㄹㅇ

무모한 작전을 세운 오슈토르를 꾸짖는 황녀 안쥬

응석꾸러기 황녀 안쥬
하쿠가 목숨 갈아서 돌격한다고 할 때 미카도 모드로 말하는 저 장면이 좋았다.

거짓의 가면에서는 그냥 철없는 아이지만 두명의 백황에서는 성장해가면서 다양한 모습을 보여줘서 매력이 터짐


댓글

Popular Posts

CHUWI LarkBox X 2023 ⑵ 도착 - 정상적인 윈도우 라이선스...?

'DMM동화' → 'DMM TV'로 전환, 강화된 해외 이용자 차단

Goldenfir T650 1TB - 신비한 저가 SSD의 세계